2003년 당시 한글과 컴퓨터에 CEO였던 제가 삼성 Sense 노트북 광고에 모델로 발탁되었었습니다. 

30대였던 제 모습이 쑥쓰럽습니다.  

Spread the word. Share this post!

Leave Comment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